증권사 20개사 배출권 거래 개시
상태바
증권사 20개사 배출권 거래 개시
  • 권혁중 기자
  • 승인 2021.12.19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글로벌뉴스통신]한국거래소(이사장 손병두)는 현재 650여개사의 할당업체 및 시장조성자 5개사만 배출권을 거래하는데 배출권시장의 참가자 저변확대 및 이를 통한 시장활성화를 위해 증권사를 배출권시장 회원으로 허용하기로 했다.

배출권시장의 회원자격을 취득한 20개 증권사가 12월 20일(월)부터 배출권 거래를 시작한다.

증권사는 고유재산을 운영하는 자기매매만 가능하며, 고객재산을 운영하는 위탁매매는 향후 단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한국거래소는 증권사의 시장 참여를 계기로 배출권 시장에 합리적인 탄소가격이 형성되어, 정부의 ‘탄소중립 추진전략’의 이행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한다.

 

 교보증권㈜
 대신증권㈜
 메리츠증권㈜
 미래에셋증권㈜
 부국증권㈜
 삼성증권㈜
 신영증권㈜
 신한금융투자㈜
 유진투자증권㈜
 이베스트투자증권㈜
 엔에이치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하이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한화투자증권㈜
 현대차증권㈜
 DB금융투자㈜
 IBK투자증권㈜
 KB증권㈜
 SK증권㈜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