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공단,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기관 달성
상태바
원자력환경공단,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기관 달성
  • 최원섭 기자
  • 승인 2022.01.19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환경공단)한국원자력환경공단 본사 전경
(사진제공:환경공단)한국원자력환경공단 본사 전경

[경주=글로벌뉴스통신]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이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21년도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최우수기관(1등급)을 달성했다.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공공기관의 자발적인 반부패 활동과 성과를 평가하며, 공공부문의 청렴 수준을 높이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반부패 추진계획 수립, 청렴정책 참여 확대, 부패방지 제도 구축, 부패위험 제거 노력 등 총 8개 영역에서 이뤄졌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은 청렴문화 정착 및 확산을 위한 부패방지 제도구축과 부패방지 제도운영 분야에서 만점을 받았다.

차성수 원자력환경공단 이사장은 “앞으로 다양한 청렴 활동 추진을 통해 청렴문화를 뿌리내리고, 금년 시행되는 이해충돌방지법 조기정착으로 청렴이 기본이 되는 투명한 공단이 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