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절수기기 보급 지원사업' 시범 추진
상태바
광주시, '절수기기 보급 지원사업' 시범 추진
  • 송재우 기자
  • 승인 2024.05.14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글로벌뉴스통신DB) 광주시청
(사진:글로벌뉴스통신DB) 광주시청

[광주=글로벌뉴스통신] 광주시는 오는 6월까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2024년 절수기기 보급 지원사업’을 시범 추진한다고 14일(화) 밝혔다.

이번 시범사업은 생활 속 물 절약을 실천하고 사회적 복지향상 효과를 동시에 확보하고자 마련됐다.

절수기기란 물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 수도꼭지나 변기에 추가로 장착하는 부속으로 수도법 제15조(절수설비 등의 설치) 개정 이전인 2001년 이전에 준공된 주택에 거주하는 취약계층(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한부모 가정)은 1가구당 총 3개의 절수기기(양변기용, 주방용, 샤워용)를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신청은 6월 28일까지 절수기기 지원 신청서, 건축물대장, 취약계층 증명서 등을 구비해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나 광주시 맑은물사업소 수도과 방문 신청 및 담당자 메일 접수(gkwls810@korea.kr)하면 되며 신청서 접수 마감 후 7월부터 보급할 예정이다.

방세환 광주시장은 “가뭄 등 기후변화가 심각해지는 만큼 물 절약 문화를 확산해 물의 소중함을 널리 알리겠다.”며 “관내 취약계층의 복지향상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