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금정구, 민간 사업장 안전보건교육 추진
상태바
부산 금정구, 민간 사업장 안전보건교육 추진
  • 주영곤 기자
  • 승인 2024.06.11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금정구) 민간 사업장 안전보건교육 추진
(사진제공:금정구) 민간 사업장 안전보건교육 추진

[부산=글로벌뉴스통신]부산시 금정구(구청장 김재윤)는 지난 5일(수) 안전보건 체계 구축을 위한 민간 사업장 안전보건교육을 금정구청 대강당에서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올해 1월 27일부터 「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이 50인 미만 사업장으로 확대 시행됨에 따라, 관내 제조업을 포함한 전 사업장을 대상으로 중대재해처벌법의 이해를 높이고 산업재해를 예방하여 안전하고 건강한 사업장을 조성하고자 이번 교육을 실시하였으며, 200여 개소의 기업이 참여하여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러한 배경에는 금정구 관내 전체 사업장 중에 제조업 및 기타의 사업이 60%를 차지하고 있고, 이 중 10인 미만의 영세기업이 대부분(약 88%)으로 인력 및 예산 부족 등으로 안전보건 체계를 구축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교육을 이수한 기업에서는 이번 교육을 통해 중대재해처벌법을 이해하고, 자기 규율 예방 체계를 구축하는 데 도움이 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평가하였다.

김재윤 금정구청장은“이번 교육을 통해 관내 기업체들의 안전한 기업 문화가 확산하여 향후 산업재해 예방에 기여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