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한국공항공사, 여행의 시작 “Busan is good”와 함께
상태바
부산시·한국공항공사, 여행의 시작 “Busan is good”와 함께
  • 이상철 기자
  • 승인 2024.06.12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부산시) 김해공항 연계 부산 도시브랜드 홍보 랩핑
(사진제공:부산시) 김해공항 연계 부산 도시브랜드 홍보 랩핑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부산의 대표 관문지역인 김해공항 내 수하물 수취대를 활용한 부산 도시브랜드 홍보 랩핑을 선보인다고 12일(수) 밝혔다.

시는 연간 1천여만 명의 이용객이 오가는 김해공항 내 유휴공간인 수하물 수취대를 이용해 시 도시브랜드와 시 소통캐릭터 부기를 홍보하는 랩핑을 12일부터 선보인다. 이번 홍보는 주요 관문지역 중 하나인 김해공항을 활용해 국내외 이용객에게 부산 도시브랜드에 대한 인지도를 높여 긍정적인 이미지를 정립하고 관광 및 공항 활성화를 위해 한국공항공사와 협업해 기획됐다.

랩핑 디자인은 부산 도시브랜드의 비전과 가치를 담아, 브랜드 슬로건인 “Busan is good”, 도시상징 마크(CI), 슬로건 디자인(BI), 전용 패턴, 시 소통캐릭터 부기 등을 활용해 제작됐다. 총 8호기의 수하물 수취대(국내선 3호기, 국제선 5호기)에서 홍보 랩핑을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부산시) 김해공항 연계 부산 도시브랜드 홍보 랩핑
(사진제공:부산시) 김해공항 연계 부산 도시브랜드 홍보 랩핑

국내선 수하물 수취대는 친근한 이미지의 시 소통 캐릭터인 부기를 활용해 “Busan is good to PLAY/WORK/LIVE”로 각기 다른 역동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 국제선 수하물 수취대는 브랜드 슬로건 “Busan is good”과 전용 패턴을 활용해 두문자를 따온 “Big”과 “good”의 의미(global, original, open, dynamic)를 외국인들에게도 직관적으로 전달할 수 있도록 이미지를 연출했다. 또한, 시 소통캐릭터 부기를 활용해 랩핑 소개를 포함한 김해공항 홍보 콘텐츠도 만나볼 수 있다.

김재학 시 대변인은 “시민들의 눈길이 머무르는 곳곳에 도시브랜드가 스며들어 시민들과 도시브랜드 간의 연결고리를 만들고자 하는 것이 목표”라며, “부산을 오가는 국내외 이용객들이 수하물을 찾기 위해 꼭 들리는 수취대의 랩핑을 통해 부산 도시브랜드와 시 소통캐릭터를 홍보함으로써 국내외에 널리 알려지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